눈물의 흔적





가을밤 들려온 소식 한 조각에

몰래 흘린 눈물의 흔적을 감춘다


'사랑방에서 > 시한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벌써 49일이 지나버렸다..  (0) 2012.05.28
하루가 저물어가는 일몰속에서...  (0) 2012.05.14
새로 태어난 아이 "수" 에게.....  (0) 2012.05.11
강의가 끝나고..  (0) 2012.04.13
눈물의 흔적  (0) 2012.04.03
밤에 가을비 소리를 듣고 - 秋夜雨  (1) 2012.03.27
짧은 만남을 아쉬워하며~  (2) 2012.03.21
친구가 쓴 글을 가지고...  (0) 2012.03.21
한시 한수  (0) 2012.03.19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