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픔이 마음에 가득한 날..


[웃고 싶어도]



먹구름이 푸른 하늘 가득하면

하늘을 보고 싶어도 보이지 않듯이,

슬픔과 아픔이 가득한 내마음엔

미소를 짓고 싶어도 나타나질 않는다.

============================================


그래서 두주먹 꽉쥐고, 이를 악물어본다.

슬픔과 아픔이 밖으로 흐르지 않도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사랑방에서 > 시한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글픔  (0) 2016.02.04
이정하 - 사랑하는 이유  (0) 2015.01.23
주진 / 술이 다하였으나  (0) 2015.01.06
무위  (0) 2014.01.09
슬픔이 마음에 가득한 날..  (0) 2013.05.08
무제  (0) 2013.03.19
또 그려보는 글자 // 글을 쓰는 이유??  (0) 2013.03.18
기다리는 마음 / 오늘의 운세...  (0) 2013.03.14
불언 // 실험실 가기전에..  (0) 2013.03.12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