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철] 이승철 1집...



난 이승철을 좋아한다.
아니 정확하게는 예전 풍의 노래를 좋아한다.

집에 아직도 이승철 1집 tape가 있다.
아마... 고등학교 1학년때가 아닌가 싶은데...그때 tape이다

너무 오래되고 너무 들어서 늘어나 버렸지만 버리지 못하고 있다.
가끔 냉장고 냉동실에 넣어두었다가 듣기를 시도해보기도 했다.

오늘 문득 웹에서 이승철 1집을 보았다.

타이틀 곡인 "안녕이라고 말하지마"부터..
예전의 기억들을 어렴풋하게 떠올리게 하는 선율들...

실제로 두리가 뱃속에 있었을때는 "사랑하고 싶어"를
집사람 배에대고 불러주고는 했었다. ^^*

그리고 "희야"라는 노래는....
우리 같이 어울려 다니던 친구들 중 이미 애엄마가 된 2명의 이름 마지막이 "희"였다.
그래서 기억이 새로운....

오늘은 그중에서 2번째 트랙에 있는 "마지막 나의 모습"을 올려본다.
근데... 이런거 올려도 되나???

생각을 돌려보면...
내가 오랜 풍의 이승철을 좋아하는 것이 아니라...
이 노래에 묻어있는 나의 기억의 한자락을 좋아하고 그리고 있는 것일지도 모르겠다.

티스토리 관리센터에서 메일이 왔다.
내가 올린 이승철의 노래가 저작권법 위반이란다.
그래서 노래만 지원버렸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