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 / 술이 다하였으나




술이 다하였지만 잠은 쉬 오지 않고,

울리는새벽 종소리에 더욱 외로워라.

주위에 사람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나를 보듬어줄 사람 없는 것이 아쉽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