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야심경...

몸이 아파서 쩔쩔매다가,
밀려오는 통증에 이를 막물다가,

문득
반야심경을 외우고 있는 모습에
스스로 새삼스럽게 놀랐다.

언제 마지막으로 되뇌어봤을까 싶은
까마득한 기억 자편에 있던..

그래도 통증을 참는데 도움이 되더라.

아프지 말자.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